4대 은행 ‘마통 5천만 원’ 한도 규제 다 풀린다

현재 5천만 원으로 정해진 마이너스통장 한도와 1억 원에서 1억5천만 원에 묶인 직장인 신용대출이 지난해 규제 이전 수준으로 복원되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