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분기 성장률 0.3%…연 4% ‘적신호’

코로나 19 유행과 글로벌 공급망 차질로 민간 소비와 투자가 줄면서 3분기 성장률이 시장 전망치를 밑돌았습니다. 한국은행은 올해 3분기 실질 국내총생산 성장률 이 0.3%로 집계됐다고 발표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