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스토리] 분통 터지는 동학 개미들…서학 개미로 옮겨가면?

지난해 6월, 종합주가지수 3,300선을 돌파한 이후 줄곧 하락장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코로나 사태로 인한 경기불황, 인플레이션에 따른 금리 인상,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등 여러 악재가 겹치면서 국내 개미투자자들의 근심도 커지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