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10년 만에 수장 교체…차기 회장에 함영주

하나금융그룹을 이끌 차기 회장으로 함영주 부회장이 선임됐습니다. 하나금융은 김정태 전 회장에 이어 10년 만에 새 수장을 맞게 됐습니다. 은행권에 따르면 하나금융지주는 오늘 오전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함 부회장의 사내이사 선임안을 가결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