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 경제] 국민 3명 중 1명, 돈 내고 시간 내 OTT 본다

친절한 경제 시간입니다. 오늘도 한지연 기자와 함께하겠습니다. 지난해 OTT 이용자가 많이 늘었다고 하네요. 저도 절대 유료 OTT만은 보지 않겠다, 이런 주의였는데 버티다가 최근 가입을 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