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재파일] 협의도 전에 ‘과징금’부터…부처 간 싸움에 기업 등 터지나

공정거래위원회가 국내외 23개 해운사에게 시정명령과 함께 과징금 962억 원을 부과했습니다. 이들 해운사가 15년간 한국~동남아 항로의 해상운임을 담합한 것이 법이 허용하는 범위를 넘어선 것이란 게 공정위 판단입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