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태는 왜 김만배에 30억 빌렸나…”대장동과 무관-상속세 급전 필요”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대장동 특혜 의혹의 중심인물인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씨로부터 30억 원을 빌렸다가 갚은 것으로 확인되면서 그 이유와 자금 조달 과정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