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8월 출소 이후 첫 해외 방문…반도체, 백신 논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올해 8월 가석방으로 출소한 이후 첫 해외 방문을 취해 북미로 출국했습니다. 이 부회장은 이날 오전 서울 김포공항에서 전세기 편으로 출국하기에 앞서 취재진과 만나 미국 파운드리 투자 결정과 관련해 “여러 미국 파트너들을 만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