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무조사 이어 의결권 행사 제한…남양유업 사면초가

국세청이 남양유업에 대한 세무조사에 나섰습니다. 불가리스가 코로나에 효과가 있다고 발표해서 회사 주가가 폭등했던 걸 비롯해 회장 일가의 자금 유용 의혹까지 세무당국이 들여다볼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