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출 늘고 공실률 줄고…발길 늘면서 상권 ‘기지개’

이렇게 코로나가 잦아들고 날씨도 좋아지면서 얼어붙었던 상권도 조금씩 살아나고 있습니다. 썰렁했던 가게에는 손님들의 발길이 다시 늘고 있고, 건물에 비어있던 점포들도 이제는 하나둘 채워지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